posted by eyeball 2009.07.10 23:19

일주일 만에 집에 돌아왔다.
이번에는 그래도 내 방이 그대로 보존되어 있어서 안심~
단지 휴게소에서 쉰 시간 포함해서 5시간 동안 운전을 했더니 삭신이 쑤신다는 것이 문제...?

뭐... 저렇게 요란스럽게 하진 않았다만...

그나저나 숙소에서 컴퓨터를 쓰지 못하니 일과 후 나의 유일한 장난감은 핸드폰인 지라 핸드폰 요금이 심히 걱정이 된다. 그나마 모바일 네이트온 덕분에 파산까지는 면할 듯 하지만 그래도 평소보다는 확실히 많이 나올 듯 하다. 평소 한달 요금이 2만원 내외였는데 7월이 10일 지난 오늘까지의 요금이 만8천원이나 나왔다. 이런 추세라면 6만원 가량 나올 듯 하다.

하지만... 이러한 상황임에도 불구하고...

심심하다....

5시 땡 치고 일과 끝나면 일단 저녁 먹고 해 떠있는 동안 몇 명 모여서 농구나 축구를 하다가 해 떨어져서 숙소 돌아와서 샤워하고 방에 들어오면 8시...

그래도 시간이 남아돌아!!!!! 자기 전 까지 할게 없어!!!!

그래서 집에 온 김에 자기 전 까지 남은 시간 동안 읽을 책 한 권 가져갈 생각이다.
대충 TCP/IP 구조이라든지 운영체제 가져가서 읽으면...
잠 잘 오겠지...

'잡담 > Everyda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게 얼마만인가?!  (5) 2010.04.28
왠지 우울모드  (7) 2009.10.02
컴백홈  (1) 2009.07.10
오랜만에 집에 왔더니  (6) 2009.07.02
생존 신고  (10) 2009.02.10
공군 사후 122기 면접 후기  (24) 2009.01.08
TAG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Favicon of http://rzoro.pe.kr BlogIcon 후지오카 2009.07.11 01:06  Addr  Edit/Del  Reply

    .....할게 읎으면 진짜 고민되다 못해 죽어날 판국이지.....ㅡㅡ;;;